본문 바로가기
주식/한국주식알기

[건설 관련주] DL이앤씨, DL건설, 대우건설

by 굳투자 2021. 7. 7.
반응형

 

건설 관련주 리포트


시장의 흐름을 읽기 위해 증권사 리포트 및 뉴스를 읽고, 개인적으로 중요하다고 생각한 내용을 발췌했으며, 매수, 매도 추천 아님, 투자의 모든 책임은 투자자 본인에게 있다!

 

 

 

 

2021.07.07 이베스트투자증권 Analyst 김세련

    대우건설 - 2Q21 Preview 주택 마진으로 열리는 업사이드

 주택부문 경상적 마진 레벨에 따라 실적 업사이드 열릴 것  

- 대우건설의 2분기 매출액 2조 2,513억원, 전년동기대비 14.7% 증가.

- 영업이익은 1,666 억원, 전년동기대비 105.3% 증가.

- 주목할 부문은 주택부문 마진율, 1 분기가 사상 최대의 준공이 몰리면서 일시적 정산이익이 600 억원 가량 발생.

- 2분기 경상적 수준의 매출총이익률이 어느 수준을 기록하느냐에 따라 사실상 실적 업사이드가 열렸다는 판단.

- 기존 주택부문 매출총이익률 추정치를 14%에서 1%p 상향 조정하여 15%로 변경.

- 실질적으로 착공 현장 증가에 따른 규모의 경제가 기대되는 만큼, 주택 마진이 실적을 여는 포인트가 될 것.

- 지난해 3.3 만세대의 강한 분양 공급 바탕으로 주택 부문의 턴어라운드 가시화, 타 사 대비 YoY 성장이 가파름

- 매각 모멘텀이 주가에 큰 영향을 미쳤던만큼, 도급순위 35 위의 중흥건설이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상황에서 일부 차익실현에 따른 단기 주가 조정이 불가피할 것, 매각 최종 마무리까지는 주가 변동성이 불가피할 것.

- 연내 별도 턴어라운드 및 연결기준 베트남 사이트 입주, 토지 매각 등에 따라 우량한 펀더멘탈이 재부각 기대.

출처 : 네이버 금융

2021.07.07 한화투자증권 Analyst 송유림

    DL건설 : 하반기 수주 성장 기대

  2Q21 Preview: 영업이익 컨센서스 상회 예상  

- DL건설의 2분기 매출액 5597억 원, 영업이익은 653억 원, 전년 동기 대비 각각 +64.2%, +41.1%의 성장률 기록 추정.

- 시장 컨센서스인 영업이익 590억 원보다 10.7% 높은 수치.

- 1분기는 비수기 영향으로 매출화 더뎠음, 2분기는 하반기 준공을 앞둔 현장에서의 기성 본격화, 건축 부문 매출 증가.

- 영업이익률은 연간 가이던스 수준인 11% 대를 기록한 것으로 추정.

  하반기 수주 성장 기대  

- 상반기 신규수주는 약 1조 원, 연간 목표 3조 원의 약 33%를 달성.

- 주택 분양은 2325세대로 연초 계획 6700세대의 약 35%를 공급.

- 모회사 브랜드 ‘e편한세상’ 사용을 바탕으로 중장기적 관점, 수주 및 분양 레벨업 기대

- 현재 도시정비 미착공 수주잔고 및 수주권 확보 물량이 3조 원 수준 파악, 일감 확보에는 차질 없는 상황

출처 : 네이버 금융

 

2021.07.07 한화투자증권 Analyst 송유림

    DL이앤씨 : 매력 발산 타이밍

  2Q21 Preview: 영업이익 컨센서스 소폭 상회 예상  

- 2분기 매출액 2.1조 원, 영업이익은 2249억 원, 전년동기 대비 각각 -7.9%, -21.7% 성장률 기록 추정.

- 시장 컨센서스 영업이익 210억 원보다 7.3% 높은 수치.

- 신규 현장 매출화에 힙입어 주택 매출의 QoQ 개선 파악. 이러한 추세는 하반기에도 이어질 전망.

- 영업이익도 1분기를 저점으로 지속적인 개선 예상.

  밸류에이션 매력 발산  

- 상반기 신규수주는 약 3.2조 원, 연간 목표 11.5조 원의 28%를 달성

- 상반기 주택 착공물량 10,705세대로 연간 계획 20,700세 대의 절반 수준 넘은 것으로 파악.

- 수주권 확보 물량과 하반기 수주가 몰리는 경향을 감안, 연간 수주목표 달성에는 무리 없어 보임.

- 주택 매출 회복과 양호한 이익률 지속으로 연간 영업이익이 연초 가이던스 8300억 원을 넘어설 것으로 예상.

- 대형 건설사 중 올해 가장 높은 영업이익을 달성할 가능성 큼.

출처 : 네이버 금융

 

 

반응형

댓글0